해당 분야의 용어는 관심이 있다면 꼭 알아두자

사실 중요한 거 같지 않더라도, 해당 분야에 관심이 있다면 그 분야에 대해서 좀 더 하나 하나 알아갈 수 있는 것이 바로 용어다. 용어를 무시하면 안된다. 용어를 제대로 알아두는 것만으로도 개론을 하나 진행하는 것과 비슷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. 괜히 기사, 산업기사 같은 곳에서부터 시작해서 자격증 시험이나 직업 적성관련 시험같은 자잘한 시험에 용어같은 걸 묻고 하는 게 아니라고 본다.

그럼 용어는 어떻게 익히는 게 좋을까? 개인적으로 이렇게 익혀두자는 것만 정리해보려 한다.

가장 간단한 건 지금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곳에 나오는 용어들 먼저 싹 다 정리하고 시작하자. 가령 지금 모바일 앱 개발에 대해서 공부하고 있다면 모바일 앱 개발에 이용되는 개발 환경에 대해서도 자잘한 용어가 있을 것이다. 프레임워크, API, SDK, APN, UUID 등등 여러모로 용어는 볼 수 있다. 또한 개발을 진행하면서 프로젝트 단위로 한다면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나오는 용어들도 있다. 개발 방법론에 관한 용어들이라던가 협업을 위해 정의되어 있는 용어들 또한 이럴 때 익혀두고 사용하는 것이 가장 잘 익숙해지고 배워가는 방법이다.

그 다음에 나오는 건 뉴스나 화제가 되고 잇는 정보에 대한 용어들이다. 이런 건 뉴스 및 미디어를 통해서 관련된 내용들을 확인하면 그걸 하나 하나 찾아가면서 익히는 것이다.

마지막으로 전공 서적에서 중요로 하는 용어들이다. 이건 자기 전공에 관련된 내용을 얼마나 깊게 아느냐 마냐를 알 수 있는 가장 간단한 방법이기 때문에 여러곳에서도 많이 묻는 것이다. 알면서도 모른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그럴 경우는 얼마 없겠고… (해봤는데 별로 좋은 인상은 안남는 듯 하다.) 내용이 정확하지 않다면 전공 공부를 제대로 했는지 아닌지를 의심해봐야 한다. 다시 봐서 제대로 익혀진다면야 상관 없지만 아예 처음 보는 거 같다면 자신이 학점 따기 위해 잠깐 공부하고 말았던 사람인지 아닌지를 의심하고…

이런 정도인 거 같다. 뭐, 보면 알겠지만 지속적으로 접하고 있다면 별 문제가 될 것은 없지만 항상 그럴꺼라고는 생각하진 않는다. 이것도 환경에 따라 진짜로 다르기 때문에…

근데 뭐, 용어에 대한 건 중요한 거니 하나 하나 자기의 블로그 등에 정리해서 익히는 것도 나쁘진 않을 것이다.